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2017.12.14 16:32 | 조회 25103

‘운정신도시 아이파크’ 모델하우스 12/15 오픈!

 

운정신도시 대규모 브랜드타운을 완성할 마지막 대어 ‘운정신도시 아이파크’가 드디어 분양에 들어갑니다.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 30개 동, 전용 59~109㎡ 3042가구로 운정에서는 가장 큰 대규모 단지입니다.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운정신도시 골든블록인 A26블록에 들어서는데, 인근에 ‘힐스테이트 운정’(2998가구), ‘운정신도시 센트럴 푸르지오’(1956가구) 등 대형 건설사의 브랜드 아파트 약 5천 가구가 이미 공급돼 있습니다. 이번에 ‘운정신도시 아이파크’ 3042가구가 들어서면 이곳은 약 8천 가구의 브랜드 아파트가 모여 있는 운정신도시 최대의 명품 브랜드타운으로 거듭납니다.


12월 15일 드디어 ‘운정신도시 아이파크’ 모델하우스가 오픈하며 본격적인 분양에 들어갑니다. 운정신도시 브랜드타운을 완성할 마지막 단지라는 기대감에 실수요자들과 투자자들로부터 큰 주목을 받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운정신도시 아이파크 조감도]

 

대규모 브랜드타운의 프리미엄

 

닥터아파트 조사에 따르면 아파트 구입 시 최우선 고려 요인은 브랜드(51%)가 1위, 단지 규모(13.4%)가 2위로 나타났습니다. 대형 건설사의 브랜드 아파트로 1500세대 이상의 대단지 아파트는 아파트 시장에서 가치가 영원한 블루칩으로 통합니다.


대단지 브랜드 아파트는 대지면적이 넓어 단지 조경과 배치가 우수하고 각종 편의시설과 커뮤니티가 단지 안에 잘 갖춰져 있습니다. 여유롭고 편리한 고품격 라이프스타일은 브랜드 대단지만이 누릴 수 있는 혜택이라 할 수 있습니다.


특히 이런 브랜드 대단지들이 모여 있는 ‘브랜드타운’은 그 지역의 가치를 선도하는 랜드마크 입지로 큰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브랜드타운은 시장을 리딩 하는 견인차 역할로 투자가치가 또한 매우 높습니다. 매매나 전월세 물량이 풍부해 환금성이 높고 활황기에 상승세는 높은 반면 침체기의 하락 폭은 적습니다.


용인 기흥구 구갈동의 ‘기흥역세권지구’에는 푸르지오, 롯데캐슬, 더샵 등 브랜드 아파트 6개 단지 5099가구가 브랜드타운을 형성하고 있는데, ‘기흥역 더샵’ 84㎡ 분양권은 지난 1년 사이 6천 만원, ‘기흥역 지웰 푸르지오’도 5천 만원 이상 웃돈이 붙었습니다.

 

운정신도시 브랜드타운에 들어선 ‘운정신도시 센트럴 푸르지오’와 ‘힐스테이트 운정’ 분양권 84㎡의 경우도 지난 1년 사이에 각각 약 5천 만원 오른 금액으로 거래되고 있습니다. 이번에 분양되는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운정신도시 내 핵심 브랜드타운의 완성 주자이면서 GTX 개통이라는 굵직한 호재까지 더해져 더 높은 프리미엄이 형성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GTX 수혜단지’로 더욱 큰 기대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특히 지난 11월 GTX A노선이 파주 운정까지 연장운행이 사실상 확정된 이후에 본격적으로 분양되는 GTX 수혜단지로 더욱 큰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지난달 8일 기획재정부는 국토교통부에 GTX A노선(파주~삼성) 파주 연장 구간에 대한 예비 타당성 조사 결과를 전달했습니다. 조사 결과 GTX 파주 구간의 비용·편익(B/C)이 1.11로 경제성 기준 1.0 이상으로 나와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했습니다.


사실상 GTX A노선의 운정신도시까지 연장이 확정 단계에 들어가 이미 운정신도시 부동산 시장이 들썩이고 있습니다. 이미 분양이 끝난 단지의 분양권 시세가 오름세를 보이고, 분양을 앞둔 단지에는 벌써부터 문의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GTX A노선은 3개의 GTX 노선 중 진행속도가 가장 빨라 2018년 착공, 2023년 개통될 예정으로 개통되면 운정에서 서울역까지는 불과 10분, 운정에서 강남 삼성까지는 불과 20분이면 주파가 가능합니다.

 

GTX 연장으로 운정신도시의 강남 접근성이 크게 개선되어 전반적인 지역 가치 상승으로 연결되고, 이번에 분양되는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도 ‘GTX 수혜단지’라는 장점으로 인해 큰 인기몰이에 나설 것으로 예상됩니다.

 

 

학세권에 생활 인프라까지~ 모두 갖춘 ‘운정신도시 아이파크’


운정신도시는 신도시 중에서도 교육여건이 탁월한 지역으로 손꼽힙니다. 대표적인 운정 고교는 2017년 입시에서 경기도 11개 자율형 공립고 가운데 서울대를 가장 많이 합격시킨 지역의 명문고교로 급부상했습니다.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운정고를 비롯해 동패초, 동패중, 동패고 등 주변에 걸어서 통학이 가능한 초중고를 모두 갖춰 교육환경이 좋은 학세권 아파트라 할 수 있습니다.


교통환경도 우수합니다. 제2자유로 삽다리 IC가 약 700m 거리에 있는 것을 비롯해 자유로 장월 IC, 경의로 등의 도로망이 가까이 있어, 서울 및 수도권으로 빠른 이동이 가능합니다. 또 인근에 이마트를 비롯해 근린상업시설들이 있으며, 단지 서측 맞은편으로 조성 예정인 운정 3 지구의 중심 상업지구가 계획돼 있어 생활편의시설을 쉽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와 함께 한울공원, 메아리 공원 등의 소규모 공원을 비롯해 다목적 운동장, 게이트볼장, 풋살경기장, 테니스장, 배드민턴장 등을 갖춘 운정 건강공원, 72만 5000여㎡ 규모의 운정 호수공원 등이 있어 쾌적한 주거환경은 물론 여가활동을 쉽게 즐길 수 있습니다.

 

[운정신도시 아이파크 투시도]

 

‘친환경 아파트’, ‘차별화된 커뮤니티’로 주목받다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59㎡A 247가구 △59㎡B 53가구 △84㎡A 1462가구 △84㎡B 368가구 △84㎡C 375가구 △98㎡ 162가구 △109㎡A 162가구 △109㎡B 113가구 △109㎡C 100가구 등 9개 주택형으로 중소형이 전체의 82%(2505가구) 가량을 차지합니다.

 

‘운정신도시 아이파크’의 가치가 더욱 돋보이는 이유는 입지나 교통, 주변 여건 등 외적인 요소보다는 오히려, 조경, 설계, 시스템 등 ‘아파트 내적인 요소’가 더 큰 비중을 차지한다고 할 수 있습니다.

 

최근 큰 사회문제로 대두된 미세먼지 이슈에 맞서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전 세대에 실내 공기질을 측정하는 센서를 부착했습니다. 천장에 설치되는 세대 내 공기질 측정 센서(무선 AP 일체형)를 통해 미세먼지 농도 및 이산화탄소 농도 등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것은 물론 HDC IoT 시스템과 연동돼 전열교환기 및 에어컨/공기청정기 등이 자동으로 작동하게 됩니다. 또한 단지 내 설치된 가로등에도 미세먼지 표시등을 내장하여 옥외 미세먼지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운정신도시 아이파크 클라우드에비뉴]

 

또한 단지 건폐율도 약 13%로 낮고, 조경면적도 약 45%로 풍부합니다. 단지 곳곳에 △클라우드 파크 △그린힐 파크 △갤러리파크 △에버그린파크 △피크닉파크 △힐링파크 △플레이 힐파크 △멀티 펀파크 등 8개의 생활밀착형 테마공간이 조성되고, 근린생활시설 및 상업시설 등과 연계되는 △월컴 애비뉴 △파크 애비뉴 △클라우드 애비뉴 등의 특화가로도 마련됩니다.


단지 중심부에 1.1㎞의 커뮤니티 링 단지 순환로와 단지 외곽선을 따라 1.7㎞ 길이의 단지 순환형 건강산책로도 조성돼 입주민들이 조경시설을 감상하며 여가활동을 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단지는 남향 중심의 배치와 최대 약 100m의 넓은 동 간 거리를 확보해 가구별 채광, 소음, 사생활 간섭을 최소화했으며, 주차장도 가구당 1.51대(총 4610대)의 넉넉한 주차공간을 확보했습니다.


실내에는 홈 네트워크 시스템이 적용돼 조명, 가스밸브, 일괄 소등, 엘리베이터 호출, 날씨 정보 등을 한 번에 제어할 수 있게 했으며, 디지털 도어록, 원격검침시스템, 가스 입상관 도둑 방지 방범시스템, 무인택배 시스템, 욕실 바닥난방 등을 설치해 입주민의 안전과 편리함에 신경을 썼습니다.


3천 세대가 넘는 대단지에 맞게 커뮤니티 시설의 규모와 종류도 다채롭게 마련됐습니다. 실내 골프연습장, 스크린골프장, 피트니스 룸, GX룸 등 스포츠시설에 문화센터, 맘스카페, 작은 도서관, 유치원, 게스트하우스 등이 갖춰져 입주민들이 여가를 활용하고 편리한 일상생활을 가능하게 해줍니다.

 

파주시 최초 ‘세대분리형’ 1 주택으로 월세 수입까지, 일석이조의 효과 

 

[운정신도시 아이파크 전용면적 109B형  평면도]

 

저금리 기조에 1인 가구 증가 등으로 월세 수입을 원하는 집주인과 부담 없는 가격에 아파트 생활을 하기 원하는 세입자의 이해관계가 일치하면서 이런 수요자 층을 겨냥한 세대분리형 아파트가 최근 틈새상품으로 부각되고 있습니다.

 

세대분리형 아파트는 아파트 한쪽 끝에 화장실이 달린 방 하나에 별도 출입문을 달아 세를 놓을 수 있도록 설계되었습니다. 생활공간과 출입문이 분리돼 집주인과 세입자가 서로 독립된 생활을 누릴 수 있으며 장년층의 경우 자녀 세대와 함께 불편하지 않게 거주가 가능하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특히 집주인의 입장에서는 1가구 1 주택을 유지하면서 월세 수입을 올릴 수 있고, 세입자는 적은 비용에 편의시설이 갖춰진 쾌적한 아파트 생활을 누릴 수 있는 일석이조의 효과로 최근 분양시장에서 높은 경쟁률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대림산업이 지난해 서울 동작구 흑석동에 세대분리형으로 공급한 '아크로 리버하임' 전용면적 84㎡C형은 105가구 모집에 1순위에서만 8976명이 몰려 85.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고, 분양권 웃돈도 1억 원이 넘게 형성됐습니다. 또 롯데건설이 지난 1월 서울 동작구 사당 2구역에 공급한 '사당 롯데캐슬 골든 포레'도 별도의 출입문을 갖춘 97㎡의 경우 2가구에 19명의 청약자가 접수해 9.5대 1(평균 2.8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습니다.

 

경기도 파주시 최초 세대분리형 평면을 갖춘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전용면적 109㎡B 113가구와 109㎡C 100가구 등 총 213가구에 세대분리형을 적용하였습니다. 원 세대는 2면 개방형 타워형 구조로, 방 2개, 욕실 2개, 주방, 거실, 드레스룸 등이 갖춰지며, 개방형 주방설계로 개방감을 극대화하였습니다. 분리 세대는 전용 29㎡규모로 침실, 거실, 주방, 욕실, 발코니 등을 갖춰 완전히 분리된 독자 세대로 넓은 공간 활용이 가능하게 설계되어있어 더욱 인기를 끌 것으로 보입니다.

 

GTX가 개통되면 직장인 수요가 많은 서울 시내나 강남에 10~20분대로 출퇴근이 가능해져, 직장인 세입자를 확보해 월세 수입을 올리는 것이 더욱 수월해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운정신도시 아이파크 투시도]

 

핫플레이스의 핫한 아파트 ‘운정신도시 아이파크’

 

GTX 개통으로 수도권 핫플레이스로 떠오른 운정신도시에서도 8천여 세대의 브랜드타운으로 구성되는 골든블록에 들어서는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연말 분양시장의 대미를 장식할 기대주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새 정부 들어 올해는 쉴 새 없이 부동산 규제정책이 쏟아졌지만 다행히 운정지역은 비규제 지역으로 대출한도, 1순위 자격 등에서 적용기준이 까다롭지 않아 많은 실수요자들이 큰 혜택을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특히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공공택지 분양으로 조성된 단지로 전매제한이 1년으로 짧다는 것이 큰 장점이라 할 수 있습니다. 전매제한이 짧기 때문에 실수요자는 물론 투자자들에게도 좋은 투자 기회가 될 것이라는 분석입니다.  다양한 개발호재와 높은 미래가치로 분양 이후 높은 프리미엄에 대한 기대로 벌써부터 실수요자와 투자자들로부터 많은 분양문의가 폭주하고 있어 1순위에 높은 경쟁률을 기록하며 청약이 마감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운정신도시 아이파크의 입주는 2020년 7월 예정이며, 경기도 파주시 미래로 396(야당동 1002번지)에 모델하우스가 오늘 오픈하니 관심 있는 분들께서는 방문하시어 상담도 받아보시고 궁금증을 해소하시기를 바랍니다.

 

분양문의: 1877-5040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