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2017.12.20 14:01 | 조회 10694

▷ 전용면적 43~84㎡, 총 2,267가구 대단지
▷ 발코니 확장시 중도금 60% 무이자
▷ 0일 1순위 청약, 1월 8일~10일 당첨자 계약

 

대림산업, 고려개발이 대전에 분양하는 ‘e편한세상 대전 에코포레’ 주택전시관이 한파에도 불구하고 예비 청약자들로 북적이고 있다. 내년 대출규제, 금리인상 여파 등 시장 상황이 불확실한 데다 발코니 확장 시 중도금 무이자 혜택 등 계약자 혜택이 더해져서다.

 

대림산업, 고려개발에 따르면 ‘e편한세상 대전 에코포레’ 주택전시관 개관 첫날인 15일 4,000여 명, 16일 6,000여 명, 17일 5,000여 명(추정) 등 사흘간 1만 5000여 명이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영하의 추위에도 불구하고 주택전시관 오픈 전부터 100m가량의 입장 대기줄이 이어졌다. 2,000가구가 넘는 대단지인 만큼 모형도에서 선호하는 동호수 등을 꼼꼼히 따져봤다. 어린 자녀와 함께 온 젊은 부부가 많았으며 상담석에서는 청약자격, 금융혜택 등에 대한 문의가 이어졌다.

 

대전 서구에서 내방한 조 모 씨(38세)는 “내년에 내 집 마련 여건이 더 어려워질 것 같아 연말에 청약을 넣을 것”이라며 “어린 자녀가 있는데 단지 바로 앞에 초, 중학교가 위치한 데다 주변에 공원이 밀집해 교육환경이 좋은 것 같다”라고 말했다.

 

브랜드에 걸맞은 우수한 상품에도 호평이 이어졌다. 수요자들의 선호도 높은 중소형 위주로 공급되는 데다 4 베이(bay) 위주 설계, 팬트리, 드레스룸 등 공간 활용도를 높인 우수한 설계로 선보여서다.

 

대전 동구에서 들린 한모 씨(40세)는 “전용면적 84㎡ 타입을 둘러봤는데 수납공간이 넉넉해 몇 년 전 분양된 아파트보다 같은 면적이라도 내부가 훨씬 넓어 보인다”며 “브랜드 대단지인 데다 주변에 대전의료원 설립 계획 등 개발호재도 많아 입주 후 집값 상승도 기대 중”이라고 말했다.

 

한편 e편한세상 대전 에코포레는 지하 2층~지상 최고 34층 18개 동, 총 2,267가구 대단지다. 이 중 전용면적 43~84㎡ 1,320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전용면적별 분양 가구수는 ▲43㎡ 35가구 ▲59㎡ 271가구 ▲72㎡ 398가구 ▲75㎡ 327가구 ▲84㎡ 289가구다. 한국 토지신탁이 시행을 대행하는 신탁방식 재건축으로 추진돼 사업 투명성을 높였다.

 

청약일정은 19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0일 1순위 청약 접수가 진행된다. 28일 당첨자 발표, 1월 8일~10일까지 당첨자 계약이 있다. 계약자 혜택으로 1차 계약금 1000만 원 정액제, 발코니 확장 시 중도금 60%를 무이자로 제공한다. 전매제한은 계약 후 6개월이며 중도금 1회 차를 납부하기 전에 전매가 가능하다.

 

분양 관계자는 “대전시 동구는 교통 확충, 병원 신설 등 실생활에 큰 영향을 미치는 개발호재가 많아 미래가치가 높아 실수요자, 투자자들의 방문이 이어지고 있다”며 “e편한세상 대전 에코포레는 동구 최고층인 데다 브랜드 가치에 걸맞은 특화설계로 선보이는 만큼 입주민들이 자부심을 가지고 살 수 있는 아파트로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택전시관은 대전시 유성구 봉명동 1017-2에 위치한다. 입주 예정일은 2020년 12월이다.

 

문의 : 1522-0220

오늘의 주요뉴스

더보기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