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Daum - 부동산

관련서비스

검색

검색폼
현재 페이지 / 전체 페이지

부동산 메인메뉴


2018.08.07 14:13 | 조회 13684

2018년 2월 YTN에서 발표한 조사에 따르면 2018년 1월 서울 아파트의 평균 가격이 7억 원을 돌파했다.

 


매매가뿐만 아니라 전세가 역시 2016년 이후 4억 원대에 진입하여, 계속해서 상승 중이다.


이로 인해 20~30대의 젊은 직장인들이나 30~40대의 신혼부부들은 아파트 집값의 등살에 서울에서 밀려나고 있는 이른바 ‘탈 서울’ 현상이 계속해서 늘어나 사회적인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특히 저출산의 증가, 독신, 고령화 등 1인 또는 2인 가구가 급격하게 늘어나면서 서울시내 소형 아파트의 몸값은 계속해서 고공행진 중이다.


이러한 부동산 분위기 때문인지 젊은 세대들을 중심으로 소형 아파트의 대체제로 ‘주거형 오피스텔’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불과 2~3년 전만 해도 오피스텔은 투자자들의 전유물처럼 여겨졌었지만, 최근 아파트보다 자금 부담이 적고 청약가점 경쟁에서도 걱정이 없는 실거주 목적의 오피스텔 수요자들이 늘고 있다는 소식이다. 건설사들도 그 입맛에 맞춰 서울시 곳곳 역세권을 중심으로 방 2개 이상의 널찍하고 생활공간과 주방 화장실 등이 명확히 구분되어 있는 실용적인 2 룸형 오피스텔의 공급을 늘리고 있는 추세이다.

 


특히 도봉구 주변지역은 주택 매매 가격 상승률이 서울시 전체 3위로 지속적인 상승 추세를 보이고 있으면서도 10년 이상된 노후주택의 비율이 전체 주택의 92% 이상을 차지할 만큼 신규주택에 대한 수요와 기대감이 매우 높은 지역으로 손꼽힌다. 특히 소형 아파트의 경우 수요에 비해 공급량이 매우 부족하여 문제가 많은 지역인데, 최근 도봉구에 소형 아파트를 대체할 수 있는 주거형 오피스텔 ‘라르 플레이스 창동’의 분양소식이 알려지면서 실 수요자들과 투자자들의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 비교 불가한 68%의 높은 전용률


해당 오피스텔은 전체 448실이 전용면적 27.93㎡ 단일 타입으로 구성된 ‘주거형 오피스텔’의 대표적인 사례라 할 수 있는데, 이 중 1단지 144실과 2단지 304실 중 2단지가 우선 공급된다.


‘라르 플레이스 창동’은 소형 아파트의 대체제 성격을 띠고 있어, 타 오피스텔 전용률(40%대) 보다 현저히 높은 일반 아파트 수준인 68%전용률로 공간 활용을 극대화하였으며, 다양한 특화설계로 뛰어난 공간 구성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2룸 1 거실, 3 베이의 혁신평면을 적용해 1인 가구뿐 아니라 신혼부부, 어린 자녀가 있는 3인 가구까지 여유롭게 생활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한다. 또한 일반적으로 300실 안팎의 소규모로 공급되는 오피스텔과 달리 대규모 오피스텔로 계획돼 있어 관리비 부담이 적게 나오는 것이 장점이라 할 수 있다.

 


오피스텔을 분양받을 때에는 옵션을 잘 따져봐야 하는데, 스타일러(LG 또는 삼성), 시스템 에어컨, 빌트인 냉장고, 드럼 세탁기, 거실 수납장 등의 필수 가전이 무상 옵션으로 제공된다. 신혼부부들이나 젊은 독신들은 가구 및 가전제품을 구매하는 비용을 줄이고 추후 이사하게 될 때 짐에 대한 부담을 덜 수 있어 특히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입지 또한 눈여겨볼만한데, 1·4호선 창동역과 1호선 방학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더블역세권 프리미엄에 도보 1분 내에 초. 중. 고등학교가 위치해 있고 현장 반경 1Km 내에 이마트, 홈플러스 등의 대형마트 및 주민센터, 보건소, 우체국 등의 필수 편의시설들이 위치하고 있어 완벽한 생활권이 보장된다.


특히 인근 동부간선도로와 외곽순환도로를 이용해 강남 및 수도권 전역으로 의 이동이 용이하고 도심 공항 수락 터미널을 쉽게 이용할 수 있어 인천 국제공항까지 1시간 이내 접근할 수 있는 지리적 이점까지 갖추고 있다.


‘라르 플레이스 창동’의 관계자는 “창동의 미래가치를 어떻게 평가하냐?”는 질문에 “2021년 창동·상계 도시재생 활성화 계획이 예정돼 있어 실수요뿐만 아니라 임대사업을 원하는 투자자들도 공실 우려 없이 투자할 수 있고 GTX-C노선 창동역 개통 예정(2024년), 동부간선도로 지하화 및 확장(2026년) 등의 개발호재들이 많아서 중장기적으로 접근한다면 현장 주변 입지/교통 및 환경의 개선은 물론 시세차익까지도 기대해볼 수 있는 상품이다.”라고 답했다.


‘라르 플레이스 창동’의 분양 홍보관은 서울시 도봉구 창동에 위치하고 있으며 예약을 통해 관람이 가능하다.


문의 : 1577-3192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부동산 이슈보기

    베스트토론

    더보기

      부동산 토론 이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