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주택시장 숨통 조이자, 수익형 부동산에 쏠린다

경제만랩 입력 2019.03.06 10:17 수정 2019.03.06 10:20
조회 122추천 1




| 오피스텔까지 규제되자 투자자 고심 깊어져…


정부의 부동산 규제가 주택시장에 쏠리면서 갈 곳 잃은 유동자금이 수익형 부동산으로 쏠리고 있습니다. 특히, 상대적으로 규제 문턱이 낮은 지식산업센터의 인기가 갈수록 커지고 있는 분위기입니다.


수익형 부동산에 대표주자로 불리는 오피스텔이 지난 2018년부터 청약조정대상지역, 투기과열지구에서 분양권 전매가 금지되면서 인기가 식어들고 있지만, 지식산업센터는 비규제 상품으로 청약, 천매 제한 등의 규제가 적용되지 않고, 지역에 따라 정부의 세금감면 혜택까지 주어져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실제로 올해 말까지 지식산업센터에 입주하는 기업은 취득세와 재산세가 각각 50%, 37.5% 감면 혜택을 누릴 수 있으며, 대출은 최대 70~80%까지 가능합니다.





| 지난해 경기도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량…역대 최고치 기록


상황이 이렇자 지난해 경기도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량도 역대 최고점을 기록했습니다. 부동산 큐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하는 경제만랩이 한국감정원의 건축용도별 통계를 살펴본 결과, 지난해 경기도에서 거래된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량은 13만 7711건으로 2006년 관련 통계가 작성된 이후 역대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지식산업센터 인허가 승인 건수도 대폭 상승했습니다. 2014년 37건에 불과했던 인허가 승인 건수는 2018년 141건으로 나타났습니다.



| 지식산업센터의 인기 얼마나 이어질까


이렇게 지식산업센터의 인기가 급격히 증가하자 대형 건설사들도 지식산업센터 등을 짓는 사례가 늘어나고 있습니다. 경기 김포시 구래동 일대에 들어서는 지식산업센터 ‘디원시티’는 대림산업이 시공을 맡았고, ‘금정역 SK V1 center’은 SK건설이 시공을 맡았습니다. ‘가양역 더 스카이밸리 5차’는 롯데건설이, ‘부천 더랜드 타워 4.0’은 대양종합건설이 맡으면서 지식산업센터의 규모는 더 커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끝으로 오대열 경제만랩 리서치팀장의 말을 들어보겠습니다.
“서울 오피스 공실률이 증가한 여러 원인 중 하나가 가격경쟁력과 임대 수익률이 상대적으로 높은 지식산업센터와 섹션 오피스 등의 업무시설이 늘어났기 때문이며 대형 건설사가 지식산업센터에 눈독을 들이고 있는 만큼 지식산업센터의 인기는 갈수록 커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주간 인기컨텐츠

    부동산 파워컨텐츠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제휴 부동산정보업체가 제공하는 매물 정보와 기타 부동산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로서,
      제휴 업체의 매물 정보를 비롯한 각종 정보 및 이와 관련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