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금융

부동산 메뉴

文정부 이후, 서울·6대광역시 주택가격 격차 더 커졌다

경제만랩 입력 2019.04.03 11:42 수정 2019.04.03 11:45
조회 117추천 1



| 서울 아파트 중위값 17% 오를 때 6대 광역시 0.54% 올랐다


정부가 서울 주택가격을 누르기 위해 부동산 규제를 쏟아냈지만, 서울과 6대광역시 간 아파트 가격만 더 벌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해 1월 서울 아파트 중위가격은 7억원에 돌파한 데 이어 올해 3월에는 8억 2000만원까지 치솟아 오르면서 1년새 17%라는 높은 상승률을 보였습니다. 반면, 같은 기간 6대 광역시 아파트 중위가격은 2억 4040만원에서 2억 4169만원 상승해 0.54% 오르는 것에 그쳤습니다.



| 서울·6대광역시 중위가격 격차 5억 8000만원 상당


정부의 강력한 부동산 규제로 최근 서울 아파트 가격이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지만, 서울과 6대 광역시간의 아파트 가격 격차는 이미 벌어질 대로 벌어진 상태입니다.



부동산 큐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하는 경제만랩이 KB부동산의 주택가격현황을 분석한 결과, 올해 3월 서울과 6대 광역시 아파트 중위가격은 5억 8000만원 상당 차이가 나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 같은 가격 차이는 문재인 정부 이후 더 확대된 것으로 보입니다.



| 정부, 지역 상황에 맞는 정책을 내놔야 할 시점


박근혜 정부 시절 서울과 6대 광역시 간의 아파트 중위가격 격차는 평균 3억원대로 나타났지만, 문재인 정부가 들어서면서 부동산 규제를 쏟아냈지만, 서울 아파트 가격만 더 치솟아 오르면서 지역간 아파트 격차는 더 커졌습니다.


실제로 2017년 5월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 이후 지금까지 쏟아낸 부동산 정책만 무려 13회나 됩니다. 두 달에 한번 꼴로 부동산 정책을 내놓으며 서울 집값을 옥죄고 있지만, 오히려 똘똘한 한 채 선호 현상이 불면서 지방 부동산을 처분하고 서울의 아파트 관심에 집중시키게 한 것입니다.


자동차·조선 등 지역기반 산업이 침체된 상황에서 정부가 다주택자에 대한 대출과 세금 규제를 내놓자 지방 부동산 시장은 최악의 상황을 맞은 만큼, 지역 간의 격차는 갈수록 더 벌어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오대열 경제만랩 리서치팀장은 “지역간 아파트 가격 양극화는 지방 산업이 무너진 것에 대한 영향도 있지만, 정부의 강력한 부동산 규제가 똘똘한 한 채에 집중시키게 했다” “지역마다 부동산 시장 상황이 다른 만큼 지역 상황에 맞춘 정책을 내놔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주간 인기컨텐츠

    부동산 파워컨텐츠

      서비스 이용정보

      Daum부동산은 중개업소 및 개인회원이 등록하는 매물정보가 노출될 수 있도록 광고 플랫폼 및 관련정보를 제공하며,
      중개업소 및 개인회원이 Daum부동산에 등록한 매물정보 및 이와 관련한 실제 거래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습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