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내용 바로가기 부동산 메뉴 바로가기

Daum - 부동산


꽉 막힌 주택시장 속 건설사 아파트 창고 대방출

리얼캐스트 입력 2018.04.12 09:11 수정 2018.04.17 10:30
조회 521추천 0




┃주택시장 관망세 확산…분양시장 기대감 커지나?



양도세 중과세 시행 이후 기존 주택시장은 관망세 확산에 분위기가 가라앉는 모습입니다. 곳곳에서 주택가격이 하락했다거나 상승세가 둔화됐다는 소식도 들리는데요. 반면 분양시장은 청약열기가 뜨거운 곳들이 곳곳에서 나오고 있어 대조적인 모습입니다. 


특히 상반기 분양시장의 성수기인 6월까지 대형 건설사들이 분양물량을 쏟아낼 계획이어서 열기를 이어갈 수 있을 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10대건설사 브랜드 아파트 6월까지 4만가구 분양


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상반기 분양성수기인 2분기에 10대건설사들로부터 일반분양 총 4만792가구가 쏟아질 전망입니다(4월 기분양, 컨소시엄 물량 포함). 이는 작년 동기 2만740가구의 약 2배(1.96배) 많은 수준입니다.



┃건설사별 물량은 현대건설, 대우건설, 대림산업, GS건설 등의 순서



건설사별로는 현대건설이 7,958가구로 가장 많고 이어 대우건설(7,410가구), 대림산업(5,397가구), GS건설(4,851가구), 롯데건설(3,432가구) 순입니다. 현대건설은 김포, 천안, 서울 북아현뉴타운 등 이외에 컨소시엄 물량이 다수 포함돼 가장 많은 물량이 계획 됐습니다. 대림산업은 양주신도시를 비롯해 부산, 창원 등에 대단지 아파트 분양이 예정돼 있습니다.



┃경기도가 전체 60%...서울 포함 수도권이 72%로 수도권에 집중



지역별로는 경기도에 많이 몰려 있습니다. 경기도는 2만4,841가구로 전체의 60.9%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이어 서울이 4,570가구가 예정 돼 수도권이 전체의 72%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지방 등 광역시에서는 부산이 3,454가구로 가장 많습니다. 



┃기존 주택 거래 한산…로또 분양 기대감은 한층 더 커져



3월말까지 곳곳에서 급매물이 거래된 후 연초에 비해 주택가격이 하락해 있는 곳들이 있습니다. 추가하락에 대한 불안감이 커지고 있지만 여전히 가격 경쟁력이 있다고 보는 분양단지에 대한 관심은 높아지고 있습니다. 앞으로 분양시장에 대해 부동산인포 권일 리서치팀장은 이렇게 말합니다.


“4월 양도세 중과 시행 이후 기존 주택시장이 매우 한산해지면서 수요자들이 로또 분양을 기대하며 신규분양을 기다리는 모습입니다”


“특히 대형건설사의 브랜드 아파트는 인지도가 높아 똘똘한 한 채를 원하는 소비자들의 니즈와 맞아 떨어져 입지에 따라 다소 차이는 있겠지만 같은 생활권에선 대형사 브랜드 아파트로 청약자가 몰릴 가능성이 높습니다” 



┃2분기 대형건설사 주요 분양




가장 많은 물량이 예정 된 현대건설은 충남 천안시 문화동에 힐스테이트 천안 451가구, 세종시 6-4생활권에 세종 마스터힐스 3,100가구(태영건설, 한림건설 컨소시엄), 서울 서대문구 북아현 뉴타운1-1구역 1,226가구(일반 345가구) 등을 2분기 중에 분양합니다. 


대우건설은 부산 해운대구 우동에 해운대 센트럴 푸르지오 548가구, 경기 수원시 정자동에 화서역 파크 푸르지오 2,355가구 등과 컨소시엄을 통해 경기 과천, 안양 등에 신규분양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대림산업은 경기 양주옥정신도시에 e편한세상 양주신도시4차 2,038가구, 경기 구리 인창동에 e편한세상 인창 어반포레 632가구(일반 339가구) 등을 분양합니다. 


GS건설은 높은 청약률을 기록한 서울 마포구 염리동 분위기를 이어갈 서울 영등포구 신길동 신길파크자이 641가구(일반 244가구), 서울 강동구 상일동 고덕자이 1,824가구(일반 864가구) 등의 재개발, 재건축 신규분양을 준비 중입니다. 


롯데건설은 서울 동대문구 전농동 청량리 롯데캐슬 1,361가구(1,253가구), 포스코건설은 분당신도시 분당 더샵 파크리버 971가구(아파트 506가구), 대구 달서구 달서 센트럴 더샵 789가구(일반 378가구), 삼성물산은 서울 서초구 서초동 우성1차 1,317가구(이란 232가구), 서울 양천구 신정동 래미안 목동 아델리체 1,497가구(일반 647가구) 등을 2분기 중으로 분양할 계획입니다. 






주간 인기컨텐츠

    부동산 파워컨텐츠